중의무릇 (백합과)

2010년5월 설악산에서 만났다. 다음 설명은 '야생화즐겨찿기'란 책에서 발췌했다.

중부이북의 산지 풀밭에서 자라는 여러해 살이풀. 3-4월에 땅 속에 있는 달걀형의 비늘줄기는 황백색이다. 줄기는 15-25cm 높이로 아래쪽에 1개의 잎이 달린다. 칼모양의 잎은 밑 부분이 꽃줄기를 감싸고 잎몸은 안쪽으로 조금말리며 비스듬히 휘어진다. 4-5월에 꽃줄기 끝에서 갈라진 가지마다 1개씩의 작은 노란색 꽃이 위를 향해핀다. 꽃잎과 수술은 6개씩이다. 둥근 삭과열매는 3개의 능선이있다. 어린잎과 땅 속의 비늘줄기는 약으로 쓴다.

'산에서 만난 야생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처녀치마  (0) 2011.04.21
미치광이풀  (0) 2011.04.21
애기괭이눈  (0) 2011.04.21
흰털괭이눈  (1) 2011.04.21
금괭이눈  (0) 2011.04.21
중의무릇  (0) 2011.04.21
홀아비바람꽃  (0) 2011.04.21
큰구슬붕이 (용담과)  (0) 2011.03.16
참꽃마리  (0) 2011.03.16
원추리  (0) 2011.03.10
앵초  (0) 2011.03.10
Posted by PaPa Monster 파파몬 TRACKBACK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