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에 어린순과 뿌리를 데쳐 초장에 무쳐먹기도하고 된장국을 끓이기도 한다.  씀바귀는 오장의 사기와 내열을 없애고 심신을 편하게 하며 악창을 다스린다고 알려져있다. 씀바귀의 줄기나 잎에서 나오는 흰 즙액을 사마귀에 바르면 저절로 없어진다고 한다.  씀바귀는 암세포 억제와 정상세포 보호효과가 있다고 한다. 어느 실험에서 암세포 증식을 60%에서 무려 87%까지 억제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한다. 반대로 정상세포에는 비교적 낮은 증식억제를 보여 정상세포는 덜 손상시키고 암세포는 효과적으로 증식을 억제한다고 한다. 토끼가 새끼를 갖거나 병에 걸렸을 때 본능적으로 씀바귀를 더 많이 찿는다고 한다.

 

 

 

 

씀바귀와 고들빼기 감별점

 

고들빼기 - 수술이 꽃잎과 같은 노랑색, 잎 전체에 톱니같은 모양  뿌리 짧고 통통


씀바귀 - 수술이 검은색,   줄기쪽의 잎에만 톱니모양( 끄트머리는 보통 잎모양)  가늘고 긴 뿌리

'산에서 만난 야생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리바람꽃 (미나리아재비과)  (0) 2013.05.28
는쟁이냉이 (겨자과)  (0) 2013.05.28
나도옥잠화  (0) 2013.05.28
노루삼  (0) 2013.05.16
왜갓냉이 (꽃황새냉이)  (0) 2013.05.16
선씀바귀  (0) 2013.04.30
분꽃나무  (0) 2013.04.24
산앵두 (이스라지)  (0) 2013.04.24
어수리  (0) 2012.11.06
삽주  (0) 2012.08.21
산여뀌  (0) 2012.08.21
Posted by PaPa Monster 파파몬 TRACKBACK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