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잎종덩굴

 




 세잎종덩굴은 우리나라 각처의 높은 고지 숲속에서 자라는 낙엽 덩굴 나무이다.  키는 약 1m이고, 잎은 길이가 4~8㎝이고 세 갈래로 갈라지며 가장자리에는 톱니가 있고 표면과 뒷면에는 잔털이 있으며 마주난다. 꽃은 암자색이며 종 모양으로 아래로 처지고 길이는 2.5~3.5㎝로 꽃받침잎은 4장이며 털이 많이 나 있다. 

 

마주나는 세갈래겹잎이 특징으로 잎에는 톱니모양으로 불규칙한 홈이있습니다. 

꽃은 종모양의 암자색꽃이 줄기 끝이나 잎겨드랑이에서 긴 꽃자루가 나와 한두송이씩 달려 아래 방향으로 처지고 꽃부리는 4개 갈래로 갈라집니다.

꽃잎처럼 보이는 것은 꽃받침조각입니다. 꽃받침조각은 끝이 뾰족하고 약간 뒤로 젖혀집니다.

 



2016년7월3일 오대산 효령봉 (한강기맥)





 

 

 

 

'산에서 만난 야생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좁쌀풀  (0) 2015.07.15
솔나리  (0) 2015.07.15
금마타리  (0) 2015.07.10
돌양지꽃  (0) 2015.07.10
수정난풀  (0) 2015.07.09
세잎종덩굴  (0) 2015.06.14
산꿩의다리  (0) 2015.06.14
솔붓꽃  (0) 2015.06.14
자주솜대  (0) 2015.06.14
금강봄맞이  (0) 2015.06.14
콩제비꽃  (0) 2015.05.29
Posted by PaPa Monster 파파몬 TRACKBACK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