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꿩의다리  

 

전에는 은꿩의다리와 참꿩의 다리를 구분하였으나 요즘은 그냥 은꿩의다리라고 하기로 했단다. 참 잘했어요.

꽃의 색의 변화가 심해서 일조량과 온도에 따라서 자주빛이 강한것과 자주빛이 거의없이 흰색에 가까운 꽃을 피기도한다고한다.

잎이 꿔이 딛고간 발자국 모양과 비슷해보여서 잎은 바바닥, 줄기는 꿩다리처럼 보여서 그렇게 부르는것 같다.

 

 

 

 

'산에서 만난 야생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괭이밥  (0) 2015.08.20
섬백리향  (0) 2015.08.20
무릇  (0) 2015.08.20
층층잔대  (0) 2015.08.20
구슬붕이  (0) 2015.08.20
은꿩의다리(참꿩의다리)  (0) 2015.08.12
장대냉이  (0) 2015.08.12
도둑놈의 갈고리  (0) 2015.08.12
두메고들배기  (0) 2015.08.12
산층층이  (0) 2015.08.12
여로, 푸른여로, 흰여로  (0) 2015.08.12
Posted by PaPa Monster 파파몬 TRACKBACK 0 : 댓글 0

티스토리 툴바